세종nTV
종합스포츠/연예
‘THE CJ CUP@NINE BRIDGES’에 출사표를 던진 한국 선수들
세종nTV  |  webmaster@sejongntv.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02  13:25: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제61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우승자 문도엽
[세종nTV] PGA투어 ‘THE CJ CUP@NINE BRIDGES’가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제주도 서귀포시에 위치한 클럽 나인브릿지에서 개최된다.

CJ그룹이 타이틀 스폰서로 나선 본 대회는 지난해 국내에서 최초로 펼쳐진 PGA투어 정규대회로 2년 연속 개최를 이어간다.

지난해에는 KPGA 코리안투어 대표로 황중곤, 김승혁, 최진호, 이정환, 이형준이 출전해 해외 선수들과 함께 경쟁을 펼친 바 있다.

그렇다면 올해는 어떤 선수들이 출사표를 던졌을까?

작년과 마찬가지로 올해 KPGA 코리안투어에 ‘THE CJ CUP@NINE BRIDGES’ 출전권 5장이 주어졌다. 출전권을 손에 쥔 선수는 다름 아닌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자 이태희와 ‘제61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챔피언 문도엽, 제네시스 포인트 1위인 박상현, 2위 이형준, 3위 맹동섭이다.

-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자 이태희

먼저 지난 5월 ‘제네시스 챔피언십’에서 우승컵을 품에 안으며 3년 만에 개인 통산 2승을 달성한 이태희는 ‘THE CJ CUP@NINE BRIDGES’ 출전을 일찌감치 확정 지었다.

2015년 첫 우승과 함께 KPGA 대상을 수상하며 최고의 해를 보낸 그는 2016년 밸리퍼터 사용이 금지되며 2011년부터 5년동안 써왔던 밸리퍼터를 교체할 수밖에 없었다. 이후 2016년과 2017년 퍼트로 인해 부진을 겪은 그는 힘든 시간을 보내기도 했으나 올해 우승으로 그동안의 마음 고생을 말끔히 씻어냈다.

꿈의 무대에 도전하는 이태희는 “항상 머릿속으로만 상상하던 PGA투어 대회에 나가게 되니까 실감이 잘 나지 않는다”는 말과 함께 “신나고 재미있게 경기를 즐기고 오겠다”고 말했다.

‘즐기는 자를 이길 수 없다’는 말처럼 이태희의 마음 가짐이 좋은 결과로도 이어질 수 있을 지 궁금해진다.

- ‘제61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우승자 문도엽

역사와 전통의 ‘제61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에서 연장 승부 끝에 감격의 첫 우승을 거둔 문도엽 역시 생애 첫 PGA투어 출전을 앞두고 있다.

문도엽은 “골프를 처음 시작했을 때부터 꿈꿔왔던 무대에 출전한다는 사실이 너무 설렌다.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 나흘 동안 컷오프 없이 진행되는 만큼 끝까지 재미있게 플레이해보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후회 없는 경기를 하고 싶다. 아무래도 긴장을 할 수밖에 없을 텐데 최대한 내 방식대로 경기를 풀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TOP20에 드는 것을 목표로 해보겠다”며 당찬 각오를 전했다.

문도엽은 올해 KPGA 코리안투어 데뷔 5년 만에 우승의 기쁨을 누리며 한 시즌 개인 최다 상금을 획득하는 등 최고의 시즌을 보내고 있다. PGA투어 대회에서도 좋은 흐름을 이어갈 수 있을 지 기대가 모아진다.

- 제네시스 포인트 1위 박상현

제네시스 포인트에서 독보적 1위를 유지하고 있는 박상현 역시 ‘THE CJ CUP@NINE BRIDGES’ 출격을 준비 중이다.

박상현은 11년 만에 KPGA 코리안투어 시즌 3승 고지를 밟으며 2018년을 ‘박상현의 해’로 장식하고 있다. 그는 지난 5월 ‘코오롱 제61회 한국오픈’에서 준우승을 거두며 ‘디 오픈’에 출전하기도 했다.

박상현은 “한국에서 유일하게 열리는 PGA투어 대회에 나가게 돼 기쁘다. 세계적인 선수들 사이에서 존재감을 드러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박상현은 지난 9월 KPGA 코리안투어와 아시안투어 공동 주관의 ‘제34회 신한동해오픈’에서 우승하며 현재 아시안투어 상금랭킹 2위에 올라있다. 그가 국내에서 열린 PGA투어 대회에서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칠 수 있을 지 궁금해진다.

- 제네시스 포인트 2위 이형준

제네시스 포인트 2위에 자리하고 있는 이형준은 지난해 제네시스 포인트 3위로 ‘THE CJ CUP@NINE BRIDGES’의 대회장을 찾은 바 있으며 올해 2년 연속으로 출석 도장을 찍는다.

2014년부터 매해 승수를 추가하며 KPGA 코리안투어 통산 4승을 기록중인 이형준은 올해 아직까지 우승은 없지만 TOP10에 세 차례 이름을 올리며 참가한 모든 대회에서 컷통과에 성공하는 등 꾸준한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2년 연속으로 출전하게 된 이형준은 지난해와는 다른 마음 가짐으로 임할 것임을 밝혔다. 그는 “작년 이 대회에 출전했을 때는 설렘이 더 컸고, 경험해보는 데 큰 의미를 둔 것 같다. 하지만 이번에는 다르다. 지난해 아쉬웠던 성적을 만회할 좋은 성적표를 가지고 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며 다부진 각오를 비췄다.

가을에만 3승을 거둬 ‘가을 사나이’로 불리는 이형준이 어떤 결과를 만들어낼 지 관심이 쏠린다.

- 제네시스 포인트 3위 맹동섭

제네시스 포인트 3위에 오른 맹동섭은 올 시즌 ‘KB금융 리브챔피언십’에서 개인 통산 3승을 신고했다. 군 전역 후 복귀전이자 2017년 개막전이기도 했던 ‘제13회 동부화재 프로미 오픈’에서 우승을 거둔 맹동섭은 올해도 우승을 신고하며 계속해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생애 첫 PGA투어 무대 출전을 앞둔 그는 “처음으로 출전하는 PGA투어 대회인 만큼 설렘 반,긴장 반의 마음으로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 PGA투어 선수들과 함께 플레이하면서 많이 배울 수 있는 값진 시간이 될 것 같다”는 소감을 전하며 “디펜딩 챔피언 저스틴 토마스만 이기고 싶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악어’라는 별명처럼 강한 승부 근성을 가진 맹동섭이 처음 경험하는 무대에서 긴장감을 이겨내고 자신의 기량을 모두 발휘할 수 있을 지 기대가 된다.

이밖에 PGA투어 시드를 가지고 있는 강성훈, 김민휘, 김시우, 안병훈, 임성재, 이경훈 역시 출전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PGA투어 선수 중에는 ‘디펜딩 챔피언’ 저스틴 토마스가 타이틀 방어를 위해 대회장을 찾으며 2018년 ‘US오픈’과 ‘PGA 챔피언십’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린 ‘메이저 사냥꾼’ 브룩스 켑카를 비롯해 어니 엘스, 개리 우드랜드, 이안 폴터, 폴 케이시, 호주의 제이슨 데이와 아담 스콧, 마크 레시먼 등이 출전한다.

한편 지난해 한국 선수 중 ‘THE CJ CUP@NINE BRIDGES’에서 가장 좋은 성적을 낸 선수는 단독 4위를 기록한 김민휘였다. 올해는 어떤 선수가 리더보드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저작권자 © 세종n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세종nTV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2019년∼2020년 동절기 제설 준비 완료!
2
행복청,중안공원에"모험과 상상을 꿈꾸는 어린이박물관"을 건립한다
3
고운고등학교, 미술중점반 학생작품 전시회 개최
4
한국교원대, 제11대 총장임용후보자선거 4명 등록
5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멸종위기 Ⅰ급 여우, 소백산에 가족단위 방사!!
6
세종하이텍고등학교, 전국 학생 세팍타크로 최강 등극
7
한국영상대학교 재학생, ‘2019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서 ‘최우수상’, ‘우수상’ 수상
8
전동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사랑의 김장나눔’활동
9
환경부,미세먼지 고농도 시기 배출저감과 국민건강 보호 강화에 만전 발표!!
10
세종시의회 서금택 의장, “정비공모사업 잇따라 선정…조치원 상습 침수지 사라질 것”
nTV 
허태정 대전시장 2018년 송년기자회견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새내5길 15 , 101호  |  대표전화 : 044)862-6817  |  팩스 : 044)862-6817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대덕구 석봉동 313 - 1 한밭아파트 상가 2층(202호)  |  충남본부 : 충청남도 홍성군 홍성읍 남장리 454-10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세종 아 00003(충남 아 00124)  |  등록년월일 : 2011.8.11  |  사업자등록번호 : 307-08-41494
제 호 : 세종n TV  |  발행·편집인 : 방경옥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경옥
Copyright © 2011 세종nTV.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s3fpd@sejongn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