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nTV
오피니언기자수첩
김진홍 목사의 아침 묵상(57)이렇게 기도하라
임헌선 기자  |  sus723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9.03  08:08:3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누가복음에는 다른 복음서에 비하여 몇 가지 특색이 있다. 그 중의 하나가 기도하시는 예수님을 강조하는 점이다. 5장 15절과 16절의 경우가 대표적인 경우이다.

"예수의 소문이 더욱 퍼지매 수많은 무리가 말씀도 듣고 자기 병도 고침을 받고자 하여 모여 오되 예수는 물러가사 한적한 곳에서 기도하시니라"

예수님은 인기가 최고로 높아지던 때에 오히려 한적한 곳으로 피하셔서 기도에 집중하셨다. 이런 모습이 예수님의 진정한 모습이고 인기와 평가에 연연하기 쉬운 우리들이 본 받아야 할 점이다. 누가복음 11장에서는 제자들이 예수님께 기도를 가르쳐 달라 하였다. 이런 제자들의 요청을 받아들여 "이렇게 기도하라" 하시며 기도생활의 핵심을 일러 주셨다.

먼저 "주기도문"을 가르쳐 주시고 난 후 기도드리는 사람의 기본을 다음과 같이 일러 주셨다.

“구하라 그러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러면 찾아질 것이요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라”(누가복음 11장 9절)

이 말씀을 바꾸어 읽으면 ‘구하지 않으면 받지 못하고 찾지 않으면 찾아지지 못한다. 그리고 두드리지 않으면 열리지 않는다’라는 뜻이 된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들의 기도를 들어 주시기를 원하시지만 먼저 우리가 확신을 품고 구하고 찾고 두드리기를 기다리신다.

누가복음 22장에서 예수님이 모범기도를 보여 주셨다. 잡히시어 죽음을 당하시기 전날 밤 겟세마네 동산에서 드린 기도이다. 이 기도에서 보여 주신 기도생활의 첫째는 기도가 습관이 되어야 한다는 점이다.

"예수께서 나가사 습관을 따라 감람산에 가시매 제자들도 따랐더니"(누가복음 22장 39절)

예수님의 기도는 날마다 정한 시간에 정한 장소로 가시어 드린 습관이셨다. 우리들의 기도 역시 습관이 되어야 한다.

둘째는 예수님의 기도는 자신을 향한 아버지의 뜻을 듣는 기도였다.

"이르시되 아버지여 만일 아버지의 뜻이거든 이 잔을 내게서 옮기시옵소서 그러나 내 원대로 마시옵고 아버지의 원대로 되기를 원하나이다 하시니"(누가복음 22장 42절)

예수님은 십자가의 고통을 피하고 싶으셨을 것이다. 그러나 ‘아버지의 뜻이면 달게 받겠나이다. 나를 향하신 아버지의 뜻이 무엇인지 들려주시옵소서’라고 기도드렸다. 그래서 기도는 말하는 것, ‘SPEAKING’이 아니라 듣는 것, ‘LISTENING’이라 한다.

셋째로 예수님의 기도는 땀방울이 핏방울이 될 정도로 혼을 기울인 기도였다. 우리들처럼 대충대충 드리는 기도가 아니었다.

"예수께서 힘쓰고 애써 더욱 간절히 기도하니 땀이 땅에 떨어지는 핏방울 같이 되더라"(누가복음 22장 44절)

이들 3가지 조건이 기도 드리는 우리의 기본이 되어야 한다.
 

< 저작권자 © 세종n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헌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내달 11일까지 연장
2
‘한국섬진흥원’최적지, 바다문화 대표도시 충남 보령
3
‘지역화폐’ 하나의 앱으로 편하게 쓴다
4
1월 1일 기준 개별주택가격 열람·의견접수
5
전의초, 세종시 초등학교 최초로 씬클라이언트 방식 도입
6
‘충남지식산업센터’ 착공…내년 완공 목표
7
충청남도 종합계획(2021~2040) 국토교통부 승인…확정·공고
8
건축물 해체 전 해체신고 반드시 하세요
9
세종시-연합뉴스‘세종 연합미디어센터’건립 협력
10
세종시 2021 아동정책 시행계획
nTV 
허태정 대전시장 2018년 송년기자회견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새내5길 15 , 101호  |  대표전화 : 044)862-6817  |  팩스 : 044)862-6817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대덕구 석봉동 313 - 1 한밭아파트 상가 2층(202호)  |  충남본부 : 충청남도 홍성군 홍성읍 남장리 454-10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세종 아 00003(충남 아 00124)  |  등록년월일 : 2011.8.11  |  사업자등록번호 : 307-08-41494
제 호 : 세종n TV  |  발행·편집인 : 방경옥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경옥
Copyright © 2011 세종nTV.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s3fpd@sejongntv.co.kr